Image is responsive to your Click

질 오르가즘 과 음핵 오르가즘

여성의 자위행위는 대부분 음핵에서 행하여지며 전희에서 음핵을 자극하기 전에 오르가가즘에 도달할 때도 있다. 성교 중 등쪽에서 삽입체위를 취하는 것이 자극을 쉽게 주어 오르가즘에 도달할 수 있다는 여성도 있다. 이러한 사실에서 미루어 볼 때 패니스 삽입이 없어도 음핵 의 자극만 있으면 좋다고 해서 음핵 오르가즘 이라는 방식을 주장하는 여성도 있다. 그러나 성생할의 경험이 풍부하게 되면 질에 패니스를 삽입시키고 전신을 포옹해서 일체감과 만족감에 도달한 상태에 성교운동에 의한 성기의 자극으로 쾌감이 상승되어 질 오르가즘이라는 느낌이 생기게 되는 것이다. 전희에 의햐여 흥분되어 쾌감이 높아져 있을 때 질에 삽입시키면 즉시 오르가즘에 도달하는 여성도 있다. 또 "G스포트"의 자극에 의한 오르가즘에 요도에서 분비액의 분사를 동반하는 경우도 있는데 이때 분출되는 것은 오줌이라는 설도 있고 요도 부근에서 분비되는 액이라는 설도 있다. 질 오르가즘이라든가 음핵 오르가즘 이라는 것에 집착할 필요없이 성행위에 의한 성기의 모든 것에 지극을 받아 전신에 쾌감의 극치에 도달하도록 하면 그것으로 충분히 만족되겠다. 그렇게 오르가즘에 도달한 후에는 만족감으로 수면도 취하게 되고 다음날 아침에 몸이 거뜬하고 기분이 좋아 충실감이 넘치게 된다.